노인 교통 사고 사상자 한해 4 만명 … 노인 사고 5 년 전보다 25% ↑ | 사회 | 뉴스



"무단 횡단 절대 금물" … 노인 보호 '실버 존' 확대 목소리

교통 사고 로 숨 지거나 다치는 65 세 이상 노인 이 한해 4 만여명 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노인 의 날' (2 일) 을 앞둔 1 일 국회 행정 안전 위원회 소속 김병관 (더불어 민주당) 의원 이 이 에서 제출 받은 국정 감사 에 따르면 따르면 지난해 지난해 지난해 지난해 지난해 지난해 지난해 지난해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는 25% 가까이 증가 했다.

2013 년 3 만 283 건 었던 었던 사상자 발생 교통 사고 는 2014 년 3 만 3 천 170 건, 2015 년 3 만 6 천 53 ​​건, 2016 년 3 만 5 천 761 건 에 이어 2017 년 3 만 7 천 555 건 까지 늘어났다.

연도 별로 보더라도 대체로 증가세 다.

교통 사고 건수 가 늘 면서 다치 거나 숨진 노인 수도 함께 늘어나 연간 4 만명 을 넘어 섰다.

2013 년 3 만 2 천 178 명 이었던 교통 사고 고령 부상자 는 2014 년 3 만 5 천 352 명, 2015 년 3 만 8 천 582 명, 2016 년 3 만 8 천 413 명, 2017 년 4 만 579 명 으로 늘었다.

교통 사고 로 인한 고령 사망자 는 2013 년 1 천 833 명, 2014 년 1 천 815 명, 2015 년 1 천 814 명, 2016 년 1 천 732 명, 2017 년 1 천 767 명 이었다.

경찰 은 횡단 보도 가 없는 곳 에서 길 을 건너 거나, 보행 신호 가 끝나기 전에 횡단 보도 를 다 건너지 못하는 유 유 등 노년층 노년층 이 이 이 를 못하는 유 유 가 이 이 이 이 이 를 했다 했다 했다 했다 가 가 가 이 이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가 가 가 주의 주의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가 가 주의 주의 주의 했다 했다 했다 했다 가 가

서울 지방 경찰청 에 따르면 지난해 서울 에서 교통 사고 로 사망 한 335 명 중에 약 57% (192 명) 가 보행자 였고, 사망자 의 약 40% (137 명) 가 노약자 였다.

서울 경찰 은 노년층 이 무단 횡단 을 하다가 사고 를 당하는 경우 가 많다고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올해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종합적

우선 무단 횡단 을 예방 하기 위해 차도 폭 13m 미만인 도로 에 신호 주기 를 축소 해 보행자 대기 시간 을 줄였다 줄였다 줄였다 줄였다 줄였다

노약자 통행 이 이 복지 시설 나 나 학교 주변 의 의 경우 모든 방향 횡단 보도 가 가 동시에 신호 신호 로 바뀌 도록 해 해 이 이 이 이 신호 로 로 로 해 해 이 이 이 이 이 로 로 로 해 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교통 사고 전문인 한문철 변호사 는 "최근 에는 무단 횡단 일 경우 과실 과실 이 100% 가 되는 경우 도 상당히 많다" 면서 "예컨대 보행자 가 갑자기 튀어 나와서 운전자 가 아예 못 봤다고 인정 될 경우 과실 과실 이 이 100% 가 되기도 한다 이 이 고 설명 했다.

한 변호사 는 "사회 고령화 에 맞춰 횡단 보도 보행 시간 을 을 을 을 을 을 을 을 을 을 을 30% 가량 더 늘리고 어린 보호 구역 보호 구역 실버 실버 실버 실버 실버 실버 실버 실버 실버 실버 실버 실버 실버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면서 운전자 는 과속 하지 않도록 서로 주의 해야 한다 "고 제언 했다.

/ 연합 뉴스

Ⓒ 한경 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 li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