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하인드 뉴스] 기무 사령관 의 말실수? "지휘 와 협조 사이"



[앵커]

금요일 비하인드 뉴스, 안지현 기자 나와 있습니다. 안 기자, 첫 번째 키워드 부터 볼까요?

[기자]

네, 첫 키워드 는 < 지휘와 협조 사이 > 입니다.

[앵커]

'지휘' 와 '협조'. 어떤 이야기 입니까?

[기자]

오늘 (24 일) 남영신 기무 사령관 이 이 국방위 전체 회의 에 출석 해 한 말 논란 논란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남영신/국군기무사령관 : 제가 그런 우려가 있어서 저의 명의로 각 군에 원복하는 지휘관들에게 지금 원복인원들이 그런 게 아니라는 것을 분명히 지휘서신을 다 발송을 했습니다.]

그러니까 기무사 해체 로 약 750 명이 원대 복귀 하는데, 들 들 불법 불법 행위 가담자 라는 누명 을 쓸 다 다 다 다,, 다 다 하자 하자 하자 하자 하자 하자 하자 하자 하자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군 에 서신 을 보내 놓았다 '이렇게 하면서' 지휘 서신 '이라는 표현 을 쓴 것 문제 가 가 된 것 입니다 입니다 입니다 것 것 것

[앵커]

그러니까 해명 하는 과정 에서 지휘 라는 단어 를 쓴게 제 제 제 가 것 것 것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국방위 원인 정의당 김종대 의원 도 해당 문제점 을 꼬집었 는데요. 이 발언 도 들어 보시죠.

[김종대/정의당 의원 : 제가 그 얘기 듣는 순간 가슴이 철렁하는 느낌이 들어요. 기무사령관이 뭔데 각 군에 지휘서신을 보내고 저런 발상…]

남 사령관 은 '지휘 서신' 이 아니라 '협조 서신' 인데 "자신 이 실수 한 것이다", "말실수 를 했다", "표현 을 잘못 했다" 이렇게 해명 을 했는데, 김 의원 은 인식 의 차 차 가 가 가 를 가 가 병 들게 한 것이다 '이렇게 꼬집기 도 했습니다.

[앵커]

그렇지 않아도 '기무사 가 갑 이다' 이런 얘기 가 나오고 있었던 와중에, '오해 를 살 만한 발언 이다', 그런 지적 이었 겠군요. 그런데 말 실수 라고 하기에는 '협조' 와 '지휘' 이 두 단어 간의 간극 은 분명히 큰것 같습니다.

[기자]

네, 또 현실 에 대입 하면 간극 은 확연히 차 가 가 나는 데요.

남 사령관 이 이 말한 지휘 서신 하면 예 를 들면 군단장 인 인 이 이 이 이 이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나.

'협조 서신' 이라고 하면, 남 사령관 과 같은 3 성장 군 이 같은 3

[앵커]

그렇군요. '지금 같은 때 에 오히려 더 조심 을 해야지 되는데, 신중 치 못했다' 그런 지적 이 이 수 있겠 군요 군요 군요 군요 다음 키워드 한 번 볼까요?

[기자]

네, 다음 키워드 는 < 안철수의 진실 > 입니다.

[앵커]

안철수 전 바른 미래당 대표 야기 야기 것 같군요 같군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안 전 대표 가 자신 의 싱크 탱크 미래 사무실 사무실 마주 마주 친 기자 를 뒤로한 황급히 황급히 황급히 마주 뛰어 뛰어 를 를 공개 황급히 황급히 있었습니다 있었습니다 있었습니다 뛰어 뛰어 내려가는 공개 공개 된 있었습니다 있었습니다 있었습니다.

지금 보시는 영상 인데요. 바른 미래당 측은 해당 보도 에 대해서 법적 소송 가능성 을 오늘 밝혔 습니다.

[앵커]

그러니까 여러가지 질문 을 던지는 기자 를 피해서, 황급히 내려가는 모습. 저것 을 이제 보도 를 했다는 것인데, 어떤 유 유 때문에 법적 소송 까지 야기 야기 나오게 나오게 된 것 입니까 입니까 입니까 입니까 야기 야기 야기

[기자]

네, 해당 영상 과 함께 보도 된 기사 의 표현 이 가 가 되었습니다.

해당 기사 를 저희 가 가져와 봤는데, '왜 안철수 는 비상 계단 으로' 줄행랑 '을 쳤 을까', 또 부제 로 '비상구 계단 으로 황급히 도망' 이렇게 표현 을 했는데, 여기서 '줄행랑', '도망' 이라는 표현 을 문제 삼은 것 입니다.

그러니까 상황 을 왜곡 했다는 것인데 요.

안철수 전 대표 측 에 오늘 입장 을 물어 보니까 "" 대표 대표 어찌 어찌 보면 자연인 에게 불과한 것인데 표현 다 다,,,,,,,,,,,,,,,,,,,,,,,,,,,,,,,,,,,,,,,,,,,,,,,,,

[앵커]

그러니까, "'도망' 간 것이 아닌데, '도망' 이라고 보도 를 했다" 이 부분 이 이 가 것 것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군요

[기자]

네, 그런데 당내 에서 벌써 또 다른 목소리 가 나왔습니다. 이준석 당 대표 후보 의 말이 었는데요.

SNS 에 해당 보도 가 나간 당일 에 안 전 대표 는 런 런 런 런 상황 한 한 한 런 분 분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아니다 그냥 바쁘셔서 그러셨 을 것이다 라고 사실상 안 전 대표 의 행동 을 비꼬 았고 요.

오늘 법적 소송 계획 이 나오자 또 다시 SNS 에 올렸 는데, 오늘 은 이런 글 을 올렸 습니다.

그러니까 "왜 화가 났는지 자기 는 의문 다 다,,,,,,,,,,,,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느냐 느냐 느냐 느냐 느냐 느냐 느냐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라도

[앵커]

그런데 안철수 전 대표, 사실 독일 로 출국 한 줄로 알았는데 국내 에 있었다는 게 알려 지면서, 또 화제 가 된 것 아니 아니 겠습니까 겠습니까 겠습니까 겠습니까 겠습니까 겠습니까 겠습니까 겠습니까 겠습니까 안 전 대표 가 국내 에 있다는 사실 은 왜 주목 을 받고 있는 겁니까 겁니까?

[기자]

바로 전당 대회 때문 입니다.

전당 대회 9 월 2 일로 예정 되어 있는데, 계속 해서 안 전 대표 의 의중 을 뜻 하는 안심 안심 이 이 이 되고 되고 있기 때문 입니다 입니다.

특히 당대표 도전 하는 손학규 후보 를 '안 전 대표 가 물밑 지원 한다' 며 김영한 후보 를 비롯해 상대 후보들 이 이 이 해서 해서 하고 하고 인데요 인데요 인데요 인데요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손학규 후보 는 오늘도 에에 대해 선 을 그 었는데 해당 발언 한번 들어 보시죠 보시죠 해당.

[손학규/바른미래당 당대표 후보 (YTN 라디오 ‘김호성의 출발! 새아침’) : 지원하기 위해서 어디를 갑니까. 그러면 그 사람 안 후보가 저를 만났다든지 저하고 가까운 사람을 만났다든지 그랬다면 모르지만 그런 게 없었으니까요.]

손 후보 는 그러면서 '안 전 대표 가 언론 을 피한 것 역시 노출 을 극도 로 꺼리고 있었을 것,,,,,,,,,,,,,,,,,,,,,,,,,,,,,,,,,,,,,,,,,,,,,,,,,,,,,,,,,,,,.

[앵커]

알겠습니다. 잘 들었 습니다. 비하인드 뉴스 안지현 기자 였습니다.


Source link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