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 매수 남성 협박 해 거액 뜯 으려 한 성매매 일당 실형



【청주 = 뉴시스】 임장 규 기자 = 성 매수 남성 을 협박 해 거액 의 합의금 을 뜯어 내려고 한 성매매 일당 에게 징역형 이 이 이 됐다.

청주 지법 형사 5 단독 빈태욱 판사 는 무고 교사 등 의 혐의 로 구속 기소 된 성매매 조직 총책 A (40) 씨 에게 징역 2 년 을 선고 했다고 2 일 밝혔다.

같은 혐의 로 기소 된 성매매 조직원 B (31) 씨 와 C (30 · 여) 씨 에게는 징역 1 년 에 집행 유예 2 년 을 선고 하고, 각각 120 시간 과 80 시간 의 사회 봉사 를 명령 했다.

무고 와 성매매 알선 등 행위 의 처벌 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 로 기소 된 성매매 여성 D (22) 씨 에게는 징역 6 개월 에 집행 유예 1 년 을 선고 하고, 보호 관찰 및 80 시간 의 사회 봉사 를 명령 했다.

빈 판사 는 "성 매수 남성 으로부터 형사 합의금 을 받아 내기 위해 무고 교사 또는 무고죄 를 죄질 죄질 이 하다" 며 "특히, 총책 A 씨 는 누범 기간 중 동종 범죄 를 저질러 실형 선고 가 하다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이들은 지난해 2 월 청주 의 한 모텔 에서 성 매수 를 한 E 씨 가 성매매 대금 을 주지 않았다는 말 을 듣고 듣고 듣고 듣고 듣고 듣고 듣고 듣고 듣고 듣고 듣고 듣고 듣고 한 한 한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졌다

A 씨 등 은 성매매 여성 D 씨 에게 '성 매수 남 으로부터 폭행 을 당한 뒤 돈 을 빼앗겼다' 는 피해자 진술 예행 연습 까지 시켰다 가 경찰 조사 과정 에서 일체 일체 가 가 났다 났다 났다 났다 났다 났다 났다 났다 났다 났다 났다 났다 났다 났다

[email protected]



Source link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