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하성 "SOC 경기 부양, 유혹 느껴 도 참고 있다"



김동연 경제 부총리 (앞) 겸 기획 재정부 장관 과 장하성 청와대 정책 실장 이 22 일 오후 국회 예산 결산 특별 위원회 전체 회의 회의 에 해 해 인사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연합뉴스]

김동연 경제 부총리 (앞) 겸 기획 재정부 장관 과 장하성 청와대 정책 실장 이 22 일 오후 국회 예산 결산 특별 위원회 전체 회의 회의 에 해 해 인사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있다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연합뉴스]

장하성 청와대 정책 실장 이 22 일 김동연 경제 부총리 겸 기획 재정부 장관 과 경제 현안 에 견 이 이 이 지적 대해 대해 대해 대해 대해 대해 대해 대해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차 그러면서도 "사회 현상 을 보는 다양한 시각 을 서로 에게 감추지 않고 토론 한 것" 이라고 해명 했다.

장 실장 은 날 날 국회 예산 결산 특별 위원회 전체 회의 이 출석 해 ((이 이 이 이 이 ((((이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고 . 이른바 '김 & 장' 갈등설 은 취업자 증가 폭 이 크게 축소 됐다는 통계청 발표 (17 일) 가 발단 이었다. 19 일 당 정 청 회의 에서 김 부총리 는 "경제 정책 의 수정 도 검토 하겠다" 고 한 반면 장 실장 은 고용 고용 이 이 이 될 테니 달라 달라 달라 달라 달라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며 김 부총리 는 21 일 에도 국회 에서 정책 수정 시 최저 임금, 주 52 시간 등 이 이 가 될 수 있다고 하는 하는 등 입장 을 을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야당 은 예결위 에서 둘 의 시각차 를 부각 하며 정부 의 정책 실패 를 하는 하는 공세 를 폈다 폈다. 이에 장 실장 은 "김 부총리 와 는 경제 슈 슈 대해 대해 토론 하고 의견 을 슈 하게 하게 확인 기회 기회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갖는다 지향 하는 경제 의 틀 은 동일 하다 "고 방어 했다. 또 "일단 토론 을 거쳐 정책 을 선택한 후 후 을 김 부총리 부총리 부총리 방향 방향 을 을 을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집행. 김 부총리 도 "소득 주도 성장 과 혁신 성장 을 조화롭게 보고 같 가야 한다 한다" 며 갈등설 을 불식 하는 데 주력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했다

이날 예결위 에서는 고용 지표 의 악화 원인 이 현정부 에 있는지 어지고 의 정책 실패 여파 가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어지고

권성동 자유 한국당 의원= "문재인 정부 가 81 만 개 일자리 를 만들 겠다고 했는데."

장하성 정책 실장= "기대 했던 것에 미치지 못한 것은 국민 께 송구 럽 럽 습니다." (고개 숙임)

권 의원= "취업자 수 증가 를 실현 하지 못하면 정치적 책임 을 지 겠습니까."

장 실장= "정치적 책임 이 아니라 정책적 책임 을 져야 할 자리 라고 생각 합니다."

권 의원= "고용 지표 악화 가 이명박 박근혜 정부 잘못 때문 입니까."

장 실장= "일부 동의 합니다. 지금 건설업 에서 고용 이 줄어든 줄어든 것 라든지 라든지, 일용 근로자 가 줄어든 것은 과거 정부 정부 에서 가 가 가 가 가 어서 어서 "" "" "" "" "" "" "" "" "" "" "" "" "

"(이전 정부 와 달리) 고용 이 많이 느는 SOC (사회 간접 자본) 사업 이나 부동산 경기 부양 일체 를 쓰지 않는다. 유혹 을 느껴 도 참고 있다 는 장 실장 발언 에 권 의원 은 그것은 잘 잘 탓 탓 탓 탓 여당 인 조웅천 (민주당) 의원 도 "전 정부, 전전 정부 탓 라고 라고 하는 하는 것은 심하지 않느냐 않느냐 않느냐 않느냐 않느냐 않느냐 책임 지는 정부 가 되길 바란다 "고 했다.

이에 장 실장 은 구조적 문제 라고 반박 했다. "과거 처럼 취업자 수가 매년 전년 대비 20 만 ~ 30 만 명씩 늘어나는 것은 기대할 수 없게 됐다" 며 "10 만 ~ 15 만 명 정도 면 정상적인 취업자 수 증가 가 아닌가 한다" 고 말했다. 현재 노동 시장 구조 를 감안해 기존 의 절반 정도 를 목표 수치 로 제시 한 것 다 다 다.

이날 청와대 는 "숨소리 만 달라도 '견해차 가 있다' 고 기사화 되는 상황" (김의겸 대변인) 라는 라는 반응 을 보인 반면 자유 한국당 은 장 장 이 이 이 이 이 이 이 라고 라고 라고 라고 (((((((((((((((((((((((((((((((((((( 이라고 각 을 세웠다.

현일훈 · 한영익 기자 [email protected]



Source link

Leave a Reply